기사 메일전송
SK에코플랜트, 올해 첫 도시정비사업 수주...서울 강북구 미아11구역 - 총 612세대, 도급액 약 2151억
  • 기사등록 2024-01-21 16:30:55
기사수정
[더밸류뉴스=홍순화 기자]

SK에코플랜트(대표이사 박경일)가 올해 첫 도시정비사업 수주에 성공하며 마수걸이 포문을 열었다.


서울 강북구 미아11구역 재개발정비사업 투시도. [이미지=SK에코플랜트]

SK에코플랜트는 21일 서울 강북구 미아11구역 재개발정비사업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서울 강북구 미아동 791-108번지 일대에 지하2층~지상20층, 11개동, 총 612세대 규모의 아파트 및 부대복리시설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총 도급액은 약 2151억원이다.


사업지는 우이신설선 삼양역이 도보 약 3분, 4호선 미아역이 도보 약 10분거리에 위치한다. 내부순환로, 동부 및 북부간선도로도 인접해 서울 전역으로의 이동이 편리하다. 주변에 수유초, 신일중, 신일고, 대일외고 등 초∙중∙고등학교와 성신여대, 고려대 등 대학교가 위치해 있다. 생활인프라 또한 풍부하며 사업지 인근에 다수의 정비사업이 진행중이다.


SK에코플랜트는 도시정비사업에서 지난 2022년부터 지난해까지 2년 연속 1조원 이상의 견조한 수주실적을 이어가고 있다.


hsh@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4-01-21 16:30:5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버핏연구소 텔레그램
기획·시리즈더보기
재무분석더보기
제약·바이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