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국민연금, ‘보이스피싱’에서 연금수급자 보호한다...우리은행과 업무협약 - 수급자 ‘금융자산 보호’ 위해 우리은행과 맞손, 보험 ‘무상 가입’ 눈길
  • 기사등록 2022-05-13 18:31:06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이승윤 기자]

국민연금공단(이사장 직무대행 박정배)은 보이스피싱 위험에서 국민연금 수급자의 연금과 금융자산을 보호하기 위해 우리은행과 업무협약을 13일 체결했다.


김정학(오른쪽) 국민연금공단 연금이사가 13일 서울 중구 소공동 우리은행 본점에서 박완식 우리은행 부행장과 '국민연금 수급자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 촬영하고 있다. [이미지=국민연금공단]

이번 협약은 메신저피싱 등 날로 지능화되는 사이버 금융범죄로부터 국민연금 수급자를 보호하고자 추진됐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피해사례 공유, 대처요령 안내, 수급자지원 사업 홍보 등 보이스피싱 피해 최소화 및 수급자 금융자산 보호를 위해 상호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우리은행 신규계좌*로 국민연금을 받는 분들에게 보이스피싱 피해보험 무상 가입과 금리·수수료 우대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피해보험 대상 계좌는 우리 국민연금 우대 통장으로 6월 중 우리은행에서 출시 예정이다. 


국민연금공단은 수급자의 연금자산 보호 및 금융생활 지원을 위해 국민연금 안심통장과 노후 긴급자금 대부를 운영하고 있다. 안심통장은 압류로부터 보호받을 수 있는 통장으로 매월 185만 원까지 연금 입금이 가능하며 현재 22개 금융기관에서 개설할 수 있다.


노후 긴급자금 대부는 수급자의 노후생활 안정을 위해 연간 연금수령액의 2배(최고1,000만원)이내로 실 사용금액만큼 빌려주는 제도이다. 대부 용도는 전·월세 보증금, 의료비, 배우자 장제비, 재해복구비 등이다. 김정학 연금이사는 “이번 협약이 날로 교묘해지는 사이버 금융범죄로부터 연금수급자의 금융자산을 보호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연금수급자의 금융생활 지원 및 안전한 국민연금 지급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lsy@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5-13 18:31:0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DL이인씨
텔레그램
재무분석더보기
제약·바이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