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이지윤 기자]

IBK기업은행(은행장 김성태)이 올해 상반기 ‘IBK창공’ 혁신창업기업을 최종 선발해 1월부터 5개월간 창업육성 프로그램 지원을 시작한다고 9일 밝혔다. 


이번 모집에는 650여개의 스타트업이 지원해 약 9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최종 74곳이 선발됐다.


올해 상반기 IBK기업은행 창업육성 플랫폼 'IBK창공'에 최종 선발된 기업들이 대전(왼쪽 위), 부산(오른쪽 위), 구로(왼쪽 아래), 마포(오른쪽 아래)에서 입소식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IBK기업은행]

업종별로는 지식서비스(30%), 정보‧통신(21.4%), 첨단제조·자동화(14.3%) 순으로 많이 선발됐으며 지능형 로봇의 광시야 3D 카메라 제조, 친환경·고성능 수계배터리 제조 등 기술력과 시장성을 갖춘 기업들이 최종 선발됐다.


‘IBK창공’은 최종 선발기업에 대한 전문가들의 사전 진단평가 이후, 기업별 맞춤형 프로그램과 함께 기업의 효율적인 성과 달성을 위해 1:1 전담 멘토링을 지원한다.


또 투자 및 융자 등 금융지원은 물론 VC(벤처캐피탈)를 통한 투자 연계, 글로벌 IR(투자설명회), 대·중견기업 오픈이노베이션을 통한 협업 및 판로개척 지원, 산·학·연 기술매칭 프로그램, 창공 육성 기업 간 네트워킹 행사 등 다양한 창공 특화 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이다.


jiyoun6024@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3-01-09 13:27:0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특징주더보기
텔레그램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