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이상협 기자]

KB증권(대표이사 박정림 김성현)이 학계가 글로벌 활동을 추진할 수 있도록 지원에 나선다.


KB증권은 지난 6일 서울 여의도 KB증권 본사에서 한국재무학회, 한국파생상품학회, 한국증권학회와 해외 학술활동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재무금융 및 투자, 기금위탁운용 관련 등 글로벌 최신 연구성과와 동향을 파악하고 이를 각 사업분야에 접목해 산학협력의 모범사례를 구축할 계획이다.


김성현(왼쪽 두번째) KB증권 사장이 6일 서울 여의도 KB증권 본사에서 해외학술활동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후 참석자들과 기념 촬영하고 있다. 왼쪽부터 민시성 KB증권 기관영업부문 전무, 선정훈 한국증권학회 회장, 변진호 한국재무학회 회장, 이준서 한국파생상품학회 회장, 박정림 사장, 김성희 KB증권 OCIO솔루션본부 상무. [사진=KB증권]

KB증권은 지난 9월 OCIO(외부위탁운용관리) 핵심 경쟁력 확보 및 확대되는 시장 대응을 위해 OCIO솔루션본부를 신설했다. 산학협력의 결과를 OCIO 사업분야에 적용해 연기금 및 고객의 자산배분∙운용, 위험관리 등의 서비스를 발전시키고 KB금융그룹 내 자산운용∙위험관리 분야에도 적용할 수 있을 것이라는 설명이다. 


김성희 KB증권 OCIO솔루션본부 상무는 “글로벌 재무금융 관련 주제와 자산배분, 위험관리 방법 등을 학술활동을 통해 확인하고 실제 OCIO 사업에 적용한다면, KB증권의 OCIO 솔루션 역량을 한 단계 도약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KB금융그룹도 산학협력을 시도하고 있으며, 내년에도 그룹차원에서 학계에 대한 지원 확대 계획을 갖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tkdguq0423@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10-07 11:30:0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텔레그램
4차산업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