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이랜드, 랜섬웨어 공격 피해로 매장 전산 오류…뉴코아아울렛 등 긴급 영업중지
  • 기사등록 2020-11-22 16:45:10
기사수정
[더밸류뉴스= 조창용 기자]

22일 NC백화점과 뉴코아아울렛 등 이랜드 계열 매장에 전산 오류가 발생하면서 긴급 영업중단 조치가 내려졌다.


해외 랜섬웨어 악성 코드 유포자에게 공격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이랜드 측은 긴급 복구 작업을 벌이고 있고, 경찰은 조사에 나섰다.


랜섬웨어는 사용자 컴퓨터의 데이터를 암호화하고 이를 풀어주는 대가로 돈을 요구하는 악성 코드를 뜻한다.


이랜드그룹 CI [사진=더밸류뉴스(이랜드그룹 제공)]현재 영업에 차질을 빚는 곳은 이랜드리테일 소속 50여 개 점포 가운데, 절반에 가까운 23곳에 달한다. 


22일 오전 문을 연 뉴코아아울렛 강남점 2관은 현재 2층과 3층 전체를 폐쇄하고 조기영업 종료했다. 전산 장애로 정상적인 영업이 불가능하기 때문이다.


이랜드 측은 "전산망 서버가 여러 개로 나뉘어, 해킹 공격을 받은 일부 영업장 운영이 문제가 되고 있다" 면서 "현재 랜섬웨어 유포 경로 등을 조사하면서 보안전문가·보안업체 등과 시스템 복구 작업을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랜드 관계자는 최대한 빨리 영업을 정상화하겠다고 밝혔다. 경찰도 이랜드 측으로부터 신고를 접수하고, 자세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creator20@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11-22 16:45:1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재무분석더보기
제약·바이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