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 신현숙 기자]

통신장비 기업인 RFHIC에 대한 증권사 보고서가 조회수 1위를 기록했다.


더밸류뉴스가 최근 1주일(11월 21~26일 기준) 동안 발간된 상장 기업 보고서를 조사한 결과  최근 1주일 동안 발간된 보고서 가운데 하나금융투자의 김홍식 애널리스트가 지난 21일 RFHIC에 대해 분석한 보고서가 조회수 230건을 기록하며 조회수가 가장 높았다.


HOT 리포트 상위 10선HOT 리포트 상위 10선. [이미지=더밸류뉴스]

RFHIC가 조회수 1위를 기록한 가운데 하이비젼시스템(210건), 케이엠더블유(180건), 스튜디오드래곤(170건), 케이엠더블유(156건) 등이 뒤를 이었다.


1위를 기록한 RFHIC는 무선통신 및 방위산업에서 활용되는 GaN(질화갈륨) 트랜지스터, GaN 전력증폭기의 생산 및 판매를 영위하고 있다.


◆RFHIC, 4분기부터 실적 반등해 내년에는 2배 이상 성장


RFHIC가는 4분기 실적 회복에 이어 내년엔 2배 이상의 영업이익 성장이 예상된다. 최근 전세계 주요 통신사들이 3GHz 대역 이상의 고주파수를 본격 사용함에 따라 장비업체들의 GaN TR(질화갈륨 트랜지스터) 채택 증대가 기대된다. 내년 1분기 이후는 삼성전자향 매출 증가가 예상되고, 내년엔 과거 매출 비중이 미미했던 노키아 매출 역시 의미 있는 수준으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RFHIC의 GaN SMD 제품 ‘RTH353705X’RFHIC의 GaN SMD 제품 ‘RTH353705X’. [사진=RFHIC]

RFHIC의 올해 3분기 매출액, 영업손익, 당기순이익은 각각 149억원, -4억원, 7억원으로 전년비 매출액과 당기순이익은 47.9%, 89.06% 감소하고 영업손익은 적자 전환했다. 3분기 실적은 상반기 실적 기여도가 컸던 화웨이 발주 지연으로 인한 매출 감소의 영향이 컸고, 인건비 증가, 연결 자회사(메탈라이프)의 실적 부진도 전체 실적 하락에 영향을 미쳤다.


RFHIC 최근 실적. [이미지=더밸류뉴스]

올해는 화웨이 매출 급감 우려로 주가가 급락했다가 중국 5G 상용화 기대감으로 주가가 급등하기도 했다. 내년엔 특히 미국/일본/인도 지역 매출이 더 중요한데 삼성/노키아를 통해 GaN TR 매출이 급증할 것으로 보인다. 앞으로 3분기 영업 적자에서 4분기엔 영업이익이 39억원으로 증가할 전망이며, 내년 2분기엔 100억원 이상의 영업이익 달성이 예상된다.


내년에도 연간 올해 대비 2배 이상의 영업이익 성장이 기대된다. 중국 내수용 화웨이 매출 증가가 전망되는 가운데 삼성과 노키아를 통한 미국/일본/인도 시장에서의 매출 증대가 전망된다. 특히 내년엔 삼성전자 행보에 집중할 필요가 있다. 삼성전자가 네트워크장비 시장점유율을 올리기 위해 미국/일본을 중심으로 5G에 집중하면서 GaN TR 채택률을 높일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RFHIC의 최근 1년 주가 추이. [사진=네이버 증권]

RFHIC의 올해 2분기 기준 ROE(자기자본이익률)는 18.05%이다. 금일 기준 PER(주가수익비율)은 30.34배, PBR(주가순자산배수)는 4.70배이며 동일업종 평균 PER은 374.13배이다.


shs@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19-12-02 14:56:3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쌍용건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