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홍순화 기자]

NH투자증권(대표 정영채)은 코멕스(COMEX, Commodity Exchange)에 상장되어 있는 은 선물의 변동률을 추종하는 은 선물 상장지수증권(ETN, Exchange Traded Note) 2종을 13일 신규 상장한다고 밝혔다.


NH투자증권 모델이 은 선물 ETN 2종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NH투자증권]‘QV 레버리지 은 선물 ETN(H)’은 COMEX에 상장된 은 선물의 일간 변동률의 +2배를 추종하며, ‘QV 인버스 레버리지 은 선물 ETN(H)’은 -2배를 추총한다.


두 상품은 환헤지형 상품으로 손익은 기초지수의 변동에만 연동되며, 원/달러의 환율변동에 따라 추가적인 손익을 고려하지 않아도 된다. 발행 수량은 100만주, 발행 규모는 200억원이며, 발행 가격은 20,000원으로 두 상품 모두 동일하다. 


총 보수는 연 0.77%로 매일 최종지표가치(IV)에 일할 반영된다. 만기는 5년으로 만기일은 2026년 9월 8일이며, 최종거래일은 2026년 9월 4일이다. 최종거래일의 최종지표가치(IV)로 2026년 9월 10일 만기상환금이 지급된다. 롤오버는 연중 은 선물의 만기월마다 5번째 영업일부터 9번째 영업일까지 매일 20%씩 정산가 기준으로 진행된다.


NH투자증권 관계자는 “두 상품은 기존 은 선물에 투자하는 ETN 상품 대비 보수가 저렴한 장점이 있다”며 “하반기에는 투자자들 요구에 부응하는 다양한 원자재 상품 및 국내 대표 지수에 투자하는 ETN의 상장을 진행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hsh@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9-13 16:16:5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미래에셋증권
삼성증권
4차산업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