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엑스플라, 블록체인업 최초 FTX 사태 관련 개인 홀더 실질 보상 지원... 상생 선례 - 공개 거버넌스 투표 만장일치 가결 기금 조성
  • 기사등록 2023-05-04 14:56:10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이승윤 기자]

글로벌 블록체인 메인넷 '엑스플라'가 FTX 거래소 파산 사태와 관련한 개인 홀더들을 지원하기 위한 ‘릴리프 펀드 서포트’ 프로젝트가 최종 단계를 진행하고 있다.


엑스플라가 FTX 거래소 파산 사태와 관련한 개인 홀더들을 지원하기 위한 ‘릴리프 펀드 서포트’ 프로젝트가 최종 단계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사진=엑스플라]

엑스플라 팀은 지난해 11월 FTX 거래소 파산 직후, 개인 홀더들을 돕기 위해 지원 방안인 릴리프 펀드 서포트 프로젝트를 가동했다. 사태 파악과 피해 조사, 교차 검증, 국제 법률 검토, 지원 방안 모색에 총력을 기울였고 지난 2월에는 리저브 물량 활용을 위한 거버넌스 투표를 진행했다. 75.32%가 참여하고 100% 찬성으로 가결돼 구제 기금을 조성하는데 성공했다. 


현재 엑스플라 팀은 FTX측의 자료를 바탕으로 본인 소유 XPLA 물량을 입증하는 서류들을 검토하고 별도 계약에 근거해 보상 지급을 시작했다. 해당 절차에 참여한 홀더들은 별도 페이지를 통해 XPLA 구제 기금을 청구할 수 있다.


폴 킴 엑스플라 팀 리더는 “FTX 거래소의 파산 이후 여러 블록체인 프로젝트가 홀더 지원을 시도했지만 안타깝게도 실제 지원으로 이어진 사례는 없었다”며 “엑스플라는 생태계 참여자들이 함께 상생하는 공동체 의식을 이끌어내며 블록체인 업계 최초로 실질적 지원을 시작하게 됐고 앞으로도 엑스플라의 건강한 생태계 확장과 참여자 보호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lsy@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3-05-04 14:56:1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버핏연구소 텔레그램
기획·시리즈더보기
재무분석더보기
제약·바이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