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휴넷 탤런트뱅크, 톱 클래스 전문 서치펌으로 사업 확장 - 휴넷 탤런트뱅크, 시니어 전문가 헤드헌팅 사업 개시 - 심층 면접 통과한 검증된 고스펙 전문가로 차별화
  • 기사등록 2019-10-02 09:30:23
기사수정
[더밸류뉴스= 홍순화 기자]

평생교육 전문기업 휴넷(대표 조영탁)의 전문가 매칭 서비스 ‘탤런트뱅크’가 헤드헌팅 사업을 개시한다고 밝혔다.


휴넷 탤런트뱅크 톱 클래스 전문 서치펌으로 사업 확장 [이미지=휴넷]

탤런트뱅크는 산업 분야별 검증된 전문가를 기업의 요구사항에 맞게 매칭해 필요한 기간 동안 프로젝트를 수행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인재 매칭 서비스다. 이번 헤드헌팅 사업 확장으로, 프로젝트별 전문가 매칭뿐만 아니라 기업이 원하는 고스펙 시니어 전문가 채용 연결도 가능해졌다.

 

탤런트뱅크에는 현재 경영전략/신사업, 영업/구매, 인사/노무, 마케팅, IT 등 10개 분야에서 1,500여 명의 전문가가 등록되어 있다. 모두 중소기업 임원 또는 대기업 팀장 이상의 경험과 능력을 고루 갖춘 고스펙 전문가들이다. 또한 탤런트뱅크의 심층 면접을 통과한 검증된 인력 풀이라는 것이 기존 서치펌과의 가장 큰 차이점이다. 탤런트뱅크 서비스 이용자 중 ‘재의뢰율’이 60%가 넘는다.

 

창업 3년 차의 V-Commerce 스타트업 A사는 탤런트뱅크를 통해 대기업 인사팀 출신의 인사 관리 전문가를 소개받았고, 3개월간 프로젝트 수행 후 정식 채용으로 이어졌다.

 

지난해 정식 출범한 탤런트뱅크는 시니어 전문가들과 중소/중견 기업으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시니어 전문가는 자신의 급여를 스스로 책정해 본인과 조건이 맞는 곳을 선택해 일할 수 있고, 기업은 필요한 시간만큼 고급 인력을 합리적인 비용으로 활용할 수 있는 것이 특장점이다. 


hsh@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 기사등록 2019-10-02 09:30:2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특집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