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신현숙 기자]

신영자산운용이 최근 한달(2021.1.18~2021.2.18)동안 10개 종목에 대한 지분 변동을 공시했다.


18일 버핏연구소에 따르면 최근 신영자산운용은 한국철강(104700)의 주식보유비율을 8.29%에서 3.01%로 5.28%p 비중 축소했다.


[이미지=한국철강 홈페이지 캡처]

신영자산운용은 또 풍산홀딩스(005810)의 주식 비중을 6.29%에서 2.84%로 3.45%p 줄였다. 이어 한국단자(025540) 등에 대한 보유 지분을 축소했다.


신영자산운용 보유 종목. [이미지=더밸류뉴스]

신영자산운용이 비중 축소한 한국철강은 한국철강은 철근, 단조강 등을 주요 품목으로 생산, 판매하고 있다.


한국철강 최근 실적. [이미지=더밸류뉴스]

한국철강은 지난해 4분기 매출액, 영업이익, 당기순손실이 각각 1611억원, 29억원, 448억원으로 전년비 매출액은 13.2% 감소했고, 영업손익은 흑자전환, 당기순손실은 적자지속했다고 잠정 실적을 공시했다.


박현욱 현대차증권 연구원은 "이익 부진은 과징금 496억원 등 일회성 비용이 영향을 끼쳤다”라며  “한국철강을 비롯한 국내 제강사들은 공정거래위원회로부터 철스크랩 구매 관련 과징금 처분을 받았다"라고 설명했다. 


[사진=한국철강 홈페이지 캡처]

올해 매출액 7057억원, 영업이익 472억원으로 영업이익은 전년비 34% 증가할 전망이다. 세전이익도 619억원으로 추정돼 영업이익을 크게 상회할 것으로 기대된다.


박 연구원은 "실적증가는 전방산업인 주택분양이 증가하면서 국내 철근수요가 올해부터 증가세로 전환될 것으로 보이기 때문"이라며 "올해 국내 철근 수요는 1028만톤으로 전년비 3% 증가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어 “최근 철스크랩 가격의 상승으로 현재의 철근 가격 결정 시스템에서는 분기 이익의 변동성이 클것으로 판단되나 수요가 회복되는 상황에서 원료가격의 상승은 한국철강을 포함한 철근업체 실적에 긍정적일 것"이라고 분석했다.


한국철강 최근 1년 주가 추이. [이미지=네이버 증권 제공]

한국철강은 지난 4일 52주 신고가(8750원)를 기록했다.


shs@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2-18 10:16:3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4차산업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