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홍순화 기자]

액션스퀘어(대표이사 김연준)는 크레스트(대표이사 이중휘)와 자사의 슈팅액션 게임 ‘앤빌(ANVIL)’의 글로벌 발행 계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미지=액션스퀘어]이번 계약으로 크레스트와 액션스퀘어는 앤빌의 글로벌 발행에 대한 협력을 진행한다이후 게임성을 강화하고 퀄리티를 보강해 앤빌의 정식 버전을 올해 상반기 중에 출시할 예정이다.

 

크레스트는 다양한 퍼블리싱 협력사들의 게임 서비스를 제공하는 글로벌 퍼블리셔다최근 애니메이션 제작 등 다양한 사업 확대를 통해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다.

 

김연준 액션스퀘어 대표는 “일본 시장 이해도가 높은 크레스트와 협업해 일본 시장에 진출할 예정이라며 “양사의 파트너십을 바탕으로 닌텐도 스위치 등 새로운 플랫폼을 공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앤빌은 여러 명의 플레이어가 다양한 캐릭터를 선택해 협력하면서 스테이지를 진행하는 로그라이크 방식의 탑다운 슈팅액션 게임이다앞서 스팀(얼리억세스)을 통해 출시해 50만 이상의 글로벌 유저가 게임을 즐겼다.

 

앤빌은 얼리억세스 기간에 여러 플레이 테스트를 통해 취합한 글로벌 유저들의 의견을 반영하며 게임 내 콘텐츠를 개선 중이다


hsh@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3-01-17 10:48:4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텔레그램
4차산업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