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이상협 기자]

LG전자(대표이사 배두용 조주완)가 협력사가 제조 경쟁력을 확보하고 지속 성장할 수 있도록 돕고, 디지털 전환(DX, Digital Transformation) 지원에 나선다.


LG전자와 협력사는 지난 22일 경기도 평택에 위치한 LG전자 러닝센터에서 ‘2022년 LG전자 협력회 워크숍’을 열고 지속가능한 상생 방안을 모색했다. 이번 워크숍에는 조주완 사장, 왕철민 구매·SCM경영센터장 전무 등 LG전자 경영진과 협력사 81곳 대표 등이 참석했다. 협력회는 LG전자 협력사들의 모임이다.


조주완(앞줄 왼쪽 여섯 번째) LG전자 사장이 22일 경기도 평택 LG전자 러닝센터에서 열린 ‘2022년 LG전자 협력회 워크숍’에서 LG전자 경영진, 주요 협력사 대표들과 기념촬영 하고 있다. [사진=LG전자]

LG전자와 협력사는 생산성 개선을 위한 디지털 전환과 품질 및 고객가치 경영, 안전관리와 ESG(환경·사회·지배구조)를 강화하기 위한 방안 등을 논의했다. 또 올해 협력사의 원가 절감, 기술 혁신, 품질 개선, 생산성 향상 등 주요 성과를 소개하며 우수협력사 12곳을 선정해 시상했다.


LG전자는 협력사와의 상생을 위해 자금 지원 외에도 경쟁력 강화, 차세대 기술 개발, 교육 지원, 인프라 개선 등 상생협력 5대 추진과제를 수립해 실천해오고 있다. 올해는 협력사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LG전자 협력사 온라인 채용관’ 개설, 우수기술세미나 개최 등 동반성장 프로그램을 개발 및 도입했다.


tkdguq0423@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11-23 11:11:5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한국투자증권
텔레그램
4차산업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