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신현숙 기자]

LG전자(대표이사 배두용 조주완)가 4일부터 나흘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 53회 한국전자전(KES 2022)에 참가해 ‘차별화된 고객경험’을 선사하는 제품들을 선보인다. LG전자는 904m2 규모 전시관 입구에 세계 최대 97형 올레드 TV와 도어 색상을 변경할 수 있는 냉장고 LG 디오스 오브제컬렉션 무드업을 내세운다.


LG전자가 4일부터 나흘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한국전자전(KES 2022)에서 LG 씽큐 앱을 통해 원하는 컬러를 선택해 냉장고 도어 색상과 주방 분위기를 바꿀 수 있는 LG 디오스 오브제컬렉션 무드업(MoodUp)을 선보였다. [사진=LG전자]

LG전자는 전시관 중앙에 스마트홈 기반의 라이프스타일을 체험할 수 있는 LG 씽큐(ThinQ) 하우스로 조성했다. 관람객들은 LG 씽큐 앱으로 IoT(Internet of Things, 사물인터넷) 기기를 제어하는 등 스마트홈 서비스를 직접 경험해 볼 수 있다. 특히 LG전자가 최근 출시한 LG 디오스 오브제컬렉션 무드업은 LG 씽큐 앱에서 상칸 22종, 하칸 19종 색상 중 원하는 색을 골라 냉장고에 적용할 수 있다. 냉장고 색상과 공간의 분위기를 바꾸고 싶을 경우 패널을 교체하고 추가 비용까지 지불해야 하는 번거로움을 없앴다. 관람객들은 스마트폰의 LG 씽큐 앱을 이용해 무드업 기능을 직접 체험할 수 있다.


LG전자가 제품 구입 후에도 LG 씽큐 앱을 통해 신기능을 업그레이드하는 차별화된 고객경험을 이번 전시회에서 직접 체험할 수 있다. 관람객들은 ‘야간 눈부심 방지 기능’, ‘종료 후 세탁물 케어’ 기능 등 업그레이드 기능을 경험할 수 있다. LG전자는 올해 초 UP가전을 발표한 이후 현재까지 19개의 UP가전을 출시했고 100여개의 콘텐츠를 업그레이드로 제공하고 있다. 또 LG전자는 지난달 독일 베를린에서 열린 IFA 2022에서 처음 공개했던 벤더블 게이밍 올레드 TV 플렉스(Flex)를 국내에서 처음 전시한다. 


아울러 LG전자는 △스스로 목적지까지 이동하며 물건을 운반하는 LG 클로이 서브봇 2종(서랍형∙선반형) △비대면 방역작업을 수행하는 LG 클로이 UV-C봇 △LG 클로이 가이드봇 등 서비스 로봇을 선보였다. 특히 가이드봇은 전시관을 이동하면서 관람객들을 맞이한다. 이외에도 폐가전을 신제품 재료로 재활용하는 과정 등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 노력을 알리고 LG 힐링미 안마의자, 골판지로 만든 가구 등을 활용해 관람객들이 휴식할 수 있는 공간도 운영한다.


shs@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10-04 13:29:2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DL이인씨
텔레그램
기획·시리즈더보기
재무분석더보기
제약·바이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