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김한나 기자]

포스코건설(대표이사 한성희)이 새로운 라이프 스타일에 맞게 '더샵’만의 조경공간인 식물원카페 ‘플랜트리움'을 선보인다.


지난해부터 ‘그린라이프(Green Life With THE SHARP)' 아파트를 공급하겠다는 의지를 밝히고 있는 포스코건설은 '정원을 집안으로'라는 기치로 거실 내 정원인 '바이오필릭 테라스'와 '바이오필릭 주차장'을 내놓은 데 이어 이번에는 식물원카페에서 정원을 보며 샐러드를 먹고 차도 마실 수 있는 복합 휴식공간인 '플랜트리움(Plantrium)'을 개발했다.


더샵 플랜트리움 원예공간 내부. [이미지=포스코건설]

'플랜트리움(Plantrium)'은 식물을 뜻하는 '플랜트(Plant)'와 공간을 의미하는 접미사인 '아리움(Arium)'의 합성어로 자연과 함께하는 휴식공간을 의미한다.


기존의 조경공간이 주로 외곽지역에 있었다면 ‘플랜트리움’은 단지의 중심에 대형 온실형 구조물로 설치해 주민들의 접근성과 이용도를 높였다. 


주차장에서 바로 접근이 가능한 지하층 LED 식물농장에서 채소를 직접 채취해 샐러드 등을 만들어 먹을 수 있으며 플랜트리움 하부 미디어월과 야외 데크공간이 1층으로 이어져 계절별로 다양한 산책을 즐길 수 있다. 상층부에는 나무와 꽃들 사이에서 차를 마실 수 있는 카페가 조성돼 있고 여행 또는 출장시 반려식물을 맡길 수 있는 식물호텔과 병원을 설치했다.


외관 디자인도 햇볕과 바람을 효율적으로 이용하기 위하여 유리로 감싸고 있는 삼각형 철골구조물로 계획했으며 건물 내부의 높이 차이 및 상·하부 입면의 환기창을 통해 식물 생장에 필요한 기류를 형성하여 온열 부하를 줄일 수 있도록 했다.  


포스코건설이 선보이는 '플랜트리움'은 내년 분양단지부터 사업 조건에 따라 순차적으로 적용될 예정이다.


hanna2402@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9-26 17:00:1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텔레그램
재무분석더보기
제약·바이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