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박수민 기자]

롯데건설(대표이사 하석주)이 도마·변동4구역에 대전시 최고의 설계를 제안한다.


롯데건설은 현대엔지니어링(대표이사 홍현성)과의 컨소시엄(시그니처 사업단)이 12일 대전 서구 KT인재개발원에서 열린 ‘도마·변동4구역 재개발정비사업 시공자 선정 총회’에서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대전 도마변동4구역 조감도. [이미지=롯데건설]

도마·변동4구역 재개발정비사업은 대전 서구 변동 63-5번지 일원에 위치하며, 총 공사비는 9212억원이다. 연면적 60만9276㎡, 지하 3층~지상 38층, 아파트 18개 동, 총 3052세대 규모로 건설된다. 시그니처 사업단은 단지의 18개 전체 동에 커튼월룩을 적용하고, 축구장 5배 크기에 달하는 3만4492㎡ 규모의 초대형 중앙광장을 비롯해 1만2928㎡ 규모의 초대형 커뮤니티와 1만4486㎡ 규모의 스트리트 몰 등 랜드마크적인 설계를 계획했다. 


aprilis20@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6-13 09:47:2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텔레그램
LG그룹
재무분석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