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정채영 기자]

SK브로드밴드(대표이사 최진환)가 환경문제 해결을 위해 영화제 우수작을 ‘B tv’에 단독 상영하고 공식 후원을 진행한다. 이후에도 매월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주제와 관련한 콘텐츠로 본격 실천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SK브로드밴드는 자사 미디어 플랫폼 ‘B tv’를 활용해 환경 문제를 알리고 해결 방안을 모색하는 친환경 캠페인을 추진한다고 26일 밝혔다. 미디어를 활용해 ‘환경 인플루언서’ 역할로 긍정적 영향력 확산과 환경 문제에 대한 대중의 인식 및 사회적 공감 확대에 기여할 계획이다.

 

SK브로드밴드 구성원이 ‘B tv’ 서울국제환경영화제 상영관을 홍보하고 있다. [사진=SK브로드밴드]

먼저 다음달 2일~8일 ‘환경’을 테마로 ‘환경재단’이 주최하는 ‘2022 제 19회 서울국제환경영화제’의 우수 작품을 IPTV(인터넷TV) 3사 중 단독으로 무료 상영한다. SK브로드밴드는 영화를 통해 환경보호를 실천하고자 하는 행사 취지로 2년 연속 ‘서울국제환경영화제’ 후원에 참여했다. ‘B tv’를 통해 영화제의 우수 콘텐츠를 고객에게 소개하고, 환경 문제 해결을 위해 함께 고민 할 수 있는 장(場)을 마련하고자 한다. 주요 상영작으로는 3일 ‘녹색과 거짓말’, 4일 ‘개미와 베짱이’, 5일 ‘지구를 구하는 방법’, 6일 ‘오시카무라에 부는 바람’, 7일 ‘제로를 넘어서’, 8일 ‘인류의 유산’ 등이다. 


아울러 영화제 흥행을 위한 홍보 활동도 지원한다. 자사 유튜브 채널인 ‘B tv 이동진의 파이아키아’에서는 영화평론가 이동진이 서울국제환경영화제 집행위원장인 이명세 감독을 인터뷰해 영화제를 소개한다. 이와 함께 환경 문제를 콘텐츠 제작과 편성을 통해 ‘B tv’에서 친환경 콘텐츠를 선보이고 있다. SK브로드밴드는 ‘세계 물의 날’, ‘지구의 날’ 등 매월 특정 기념일과 연관된 ESG 주제로 관련 콘텐츠를 편성한 ‘B tv ESG 특별관’도 운영 중이다.


1011pink@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5-26 10:00:1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텔레그램
LG그룹
재무분석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