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윤준헌 기자]

경동제약(대표이사 류기성)의 주요 임원진이 자사주를 매입하며 책임경영 의지를 표출했다.


경동제약은 김경훈 최고재무책임자(CFO), 서영덕 이사, 오동일 이사 등 임원 3인이 회사 주식을 장내매수했다고 28일 공시했다.


경동제약 로고. [이미지=경동제약]앞서 김경훈 최고재무책임자, 서영덕 이사, 오동일 이사는 지난달 21일 회사 주식 1만1300주를 장내매수했다고 공시한 바 있다. 올 들어 주요 임원진이 매입한 자사주 규모는 총 1만4500주에 이른다. 경동제약은 이번 주요 임원진의 자사주 매입은 주가가 저평가돼 있다는 판단 아래 책임경영 의지를 실천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wnsgjswnsgjs@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2-03 10:07:4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텔레그램
4차산업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