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박수민 기자]

LG유플러스(대표이사 황현식)가 28일 서울 용산구 LG유플러스 본사에서 기업설명회(IR)를 갖는다. 

 

서울 LG유플러스 매장. [사진=더밸류뉴스]

증권사 애널리스트 및 국내외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진행하며, 지난해 4분기 경영실적 발표와 질의 응답(Q&A)이 진행된다. 한국IR협의회 사이트를 통해 참가 신청할 수 있다. 행사자료는 LG유플러스 홈페이지에 업로드된다. 

 

LG유플러스의 지난해 1~3분기 실적을 살펴보면 매출액 34억원, 영업이익 2억7000만원, 2억1000만원으로 전년동기대비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각 4%, 10% 증가했으나 당기순이익은 감소했다. 

 

이순학 한화투자증권 연구원은 “LG유플러스의 지난해 4분기 실적은 다른 통신사와 마찬가지로 부진한 편"이라며 "일회성 비용이 반영돼 지난해 연간 영업이익 1조 원 달성은 올해로 미뤘으며, 비통신 사업의 미래 그림이 구체화될 경우 다시 관심을 받을 것”이라고 분석했다. LG유플러서의 매출액의 절반 이상(57%)은 무선 서비스이다. 


aprilis20@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1-22 23:44:5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DL이인씨
텔레그램
재무분석더보기
제약·바이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