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신현숙 기자]

SK그룹(대표이사 최태원)의 디지털 광고기업 인크로스(대표이사 이재원)가 퍼포먼스 광고 사업을 본격화하기 위해 M&A(인수합병)에 나섰다. 


인크로스는 애드테크 기업 ‘솔루티온’의 지분 100%를 인수, 완전 자회사로 편입한다고 6일 밝혔다. 솔루티온은 2020년 설립된 애드테크 스타트업으로 디지털 마케팅 자동화 솔루션을 개발했다. 특히 여러 매체의 배너∙검색광고를 대량 관리하고 운영하는 솔루션은 솔루티온만의 차별화된 서비스로, 국내 대기업 및 광고대행사에서 사용되고 있다. 이정구 솔루티온 CTO는 주요 공공기관의 검색엔진 개발 등 이력을 보유 중이다. 인크로스는 솔루티온의 독자적인 광고 기술력을 활용해 급변하는 디지털 광고 시장 환경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전략으로 이번 인수를 진행했다고 설명했다. 


[이미지=인크로스]

또 인크로스는 솔루티온 인수 직후 자회사 마인드노크를 퍼포먼스 및 검색 광고 기업으로 육성하며 사업 포트폴리오를 확장한다는 계획도 밝혔다. 이는 최근 브랜딩과 퍼포먼스, 디스플레이와 검색 등 모든 유형의 디지털 광고를 통합 집행하는 디지털 광고업계 트렌드를 반영한 결정이다. 마인드노크의 신임 CEO로는 솔루티온의 대표이사를 역임했던 박희영 대표가 내정됐다. 박 대표는 커머스, 보험, 교육 업종에서 대형 광고주 캠페인을 총괄한 통합 마케팅 전문가다. 이외에도 마인드노크는 퍼포먼스 광고 전문 인력을 확보하며 본격적인 사업 준비를 마쳤다.


인크로스는 솔루티온과 마인드노크를 통해 보다 전문적이고 체계화된 퍼포먼스 광고 서비스를 선보이며 검색 광고 영역으로도 발을 넓혀갈 예정이다. 또 인크로스와 시너지를 창출하며 성장을 가속화한다는 방침이다.


shs@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7-06 15:22:4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텔레그램
LG그룹
재무분석더보기
제약·바이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