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신현숙 기자]

국민의힘 원희룡·유승민·윤석열·홍준표(가나다순) 후보가 본경선에 진출했다.


8일 국민의힘 대선 경선 선거관리위원회(선관위)는 2차 예비경선(컷오프) 결과를 발표했다. 1차 컷오프를 통과한 8명 중 안상수 전 인천시장, 최재형 전 감사원장, 하태경 의원, 황교안 전 미래통합당 대표 등 4명이 탈락했다. 이날 발표는 통과한 후보의 이름을 가나다순으로 호명하는 방식으로 이뤄졌다.


국민의힘 원희룡(왼쪽부터), 유승민, 윤석열, 홍준표(가나다순) 후보. [사진=각 후보]

당 선관위는 지난 6~7일 동안 2차 컷오프 기준이 될 여론조사와 당원 선거인단 투표를 실시한 바 있다. 결과는 여론조사 70%, 당원 투표 30%로 환산해 반영했다. 특히 당원 투표의 투표율이 49.94%로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다만 득표율과 순위 등은 공개되지 않았다. 국민의힘은 한달여간의 지역 순회 토론회 등 경선 일정을 거쳐 내달 5일 20대 대선에 나설 국민의힘 후보를 최종 결정할 계획이다.


shs@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10-08 10:58:2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특징주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