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이승윤 기자]

톡 쏘는 청량감이 특징인 ‘이디야 콤부차’가 누적 판매량 100만 병을 돌파했다.


이디야 콤부차. [이미지=이디야커피]

커피 프랜차이즈 이디야커피의 전국 가맹점 데이터 분석 결과 올해 상반기(1~6월) ‘이디야 콤부차’ 판매량은 전년비 171% 증가했다. 지난 6월 기준 판매량은 전년 동기 대비 68% 증가했다. 


‘이디야 콤부차’는 지난해 6월을 시작으로 판매가 급증했다. 올해 6월 누적 판매량 100만 병을 돌파하며 이디야커피의 대표 음료 중 하나로 떠올랐다.


지난 2019년 7월 출시된 ‘이디야 콤부차’는 녹차, 홍차 등을 발효 시켜 만든 음료로, 새콤달콤한 과일의 맛과 톡 쏘는 청량감이 특징이다. 복숭아 망고, 청포도 레몬 2종으로 구성되었으며, 건강과 다이어트에 관심 있는 젊은 소비자층 사이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 


콤부차는 국내외 유명 연예인들이 물 대신 마시는 것으로 알려지며 관심을 끌었고, 코로나19 장기화로 건강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증가하며 다시금 화제가 되고 있다. 또, 최근 소비자의 음료 선택 기준도 변화하면서 일반 탄산음료 대신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콤부차가 새로운 트렌드가 되었다. 김주예 이디야커피 마케팅본부장은 “‘이디야 콤부차’가 출시 후 꾸준히 판매량이 상승하며 이디야커피의 인기 음료로 자리매김했다”고 밝혔다. 


lsy@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7-12 12:02:4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재무분석더보기
제약·바이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