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 신현숙 기자]

농심(004370)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포스트 코로나에 대비하기 위해 푸드테크 분야의 스타트업을 모집한다. 


농심은 ‘농심 테크업플러스(NONGSHIM TECHUP+)’를 진행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음식과 기술의 결합을 선보일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육성할 것이라고 22일 밝혔다. 이는 지난 2018 년 첫 모집 이후 세 번째 진행이다. 모집기한은 오는 12월 4일까지며 홈페이지를 통해 지원할 수 있다.


주제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새로운 라이프 스타일 제안’으로 비대면, 홈코노미, 헬스케어 등 제품과 서비스다. 심사과정을 거쳐 최종 4개 팀을 선발할 예정이며 내년 2월부터 약 6개월간 사업 육성에 들어간다.


최종 선발된 팀은 최대 3억원 상당의 투자금, 사업화 지원금 1500만원, 농심과 사업협력 기회, 업무공간 등을 지원 받게 된다.


[이미지=더밸류뉴스(농심 제공)]

농심은 매년 스타트업 육성 전문업체인 ‘퓨처플레이(FuturePlay)’와 함께 프로그램을 진행해오고 있다. 농심은 프로그램 운영에 필요한 예산, 임직원 멘토링, R&D(연구개발) 인프라 등을 지원하고 퓨처플레이는 프로그램 기획 및 운영, 사업 육성 등 관련 노하우를 바탕으로 스타트업 성장을 돕는다.


농심 관계자는 "전통 식품산업의 한계를 뛰어넘는 제품, 서비스뿐만 아니라 생산과 유통을 혁신할 수 있는 기술과 라이프 스타일 등 다양한 아이디어를 기다린다"고 말했다.


shs@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10-22 14:49:1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특집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