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 조창용 기자]

 "미국이 먼저 하는 것 보다 제대로 하는 게 더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CBDC가 등장해도 실제 현금을 대체하는 것이 아니라 보완역할을 할 것".


제롬 파월 미국 연방준비제도(Fed) 의장은 디지털화폐 도입을 신중히 검토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제롬 파월 미국 연방준비제도 의장 [사진=더밸류뉴스(Fed 홈피 캡처)]파월 의장은 19일(현지시간) 화상으로 열린 국제통화기금(IMF) 연차총회에서 '초국경 결제와 디지털 통화'라는 주제로 연설을 하며 "우리는 미국 경제와 결제 시스템에 대한 디지털화폐(CBDC)의 잠재적인 비용과 편익을 신중하고 철저하게 평가하는 데 전념하고 있다"며 "우리는 아직 CBDC를 발행할지 결정을 내리지 않았다"고 말했다.


그는 "미국이 먼저 하는 것 보다 제대로 하는 게 더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또 CBDC가 등장해도 실제 현금을 대체하는 것이 아니라 보완역할을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제대로 한다는 것은 우리가 중앙은행 디지털화폐(CBDC)의 잠재적 편익뿐만 아니라 잠재적 위험도 살펴본다는 의미"라며 "사이버공격, 위조, 사기로부터 CBDC를 보호할 필요성이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CBDC가 통화정책과 금융 안정성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CBDC가 사용자의 프라이버시를 보호하면서도 어떻게 불법 행위를 방지할 수 있을지 등에 관한 문제들도 있다"고 소개했다.


creator20@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10-20 02:25:2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투자이야기더보기
특징주더보기
삼성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