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 홍순화 기자]

신재생에너지 토탈 솔루션 전문기업 에스에너지(095910, 대표이사 박상민)가 영업역량 확대와 재무구조 개선으로 견실한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이미지=더밸류뉴스(에스에너지 제공)]

에스에너지는 2분기 별도기준 누적 매출 1,023억원,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32억원, 117억원으로 1분기에 이어 연속 흑자를 달성했다고 14일 밝혔다. 


수익성 부분에서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비 약 26배 증가했고, 당기순이익은 1.5배 증가했다.

또한 자회사 에스퓨얼셀 지분매각으로 작년말 92%였던 부채비율이 69%로 감소하며 재무건전성 지표도 크게 개선됐다.


에스에너지는 이번 지분매각으로 확보한 약 100억원을 재무구조 개선 및 사업 확장을 위한 투자 재원으로 활용하겠다는 계획이다.


에스에너지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한 세계경제 불확실성에 대비해 유동성을 확보하고, 세계 각국이 추진 중인 그린뉴딜 정책과 맞물려 사업 확장과 실적 향상에 큰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린뉴딜과 관련하여 에스에너지의 태양광과 에스퓨얼셀의 연료전지가 시장의 기대를 모으고 있는 만큼, 그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기술개발, 고객 지향적 영업활동 등을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hsh@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8-14 17:02:4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쌍용건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