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현대건설, 교통호재 ‘힐스테이트 삼동역’ 8월 분양 - 분당·판교·강남 생활권, 경강선 삼동역세권
  • 기사등록 2020-07-31 11:58:28
기사수정
[더밸류뉴스= 이아현 기자]

현대건설은 경기 광주시 삼동1지구 B2블록 ‘힐스테이트 삼동역’을 8월 분양한다.


힐스테이트 삼동역의 견본주택은 경기 용인시 수지구 동천동 855번지에서 8월 중 개관할 예정이라고 지난 30일 밝혔다.

 

경기 광주시 '힐스테이트 삼동역' 조감도. [사진=더밸류뉴스(현대건설 제공)]

힐스테이트 삼동역은 지하 5층~지상 20층, 총 7개 동, 전용면적 63~84㎡으로 총 565세대이다. 전용면적으로 63㎡A 79세대 △63㎡B 112세대 △75㎡A 261세대  △75㎡B 51세대 △84㎡ 62세대가 포함된다.


◆브랜드 프리미엄 기대... 경강선 분당·판교·강남 등 이동 편리


힐스테이트는 브랜드 프리미엄도 기대할 수 있다. 부동산 리서치 닥터아파트가 지난해 11월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2019 아파트 브랜드파워 설문조사’에서 1위를 차지했다. 인지도, 선호도, 브랜드가치, 구매희망 브랜드 등 4개 부문에서 종합순위 1위를 기록했다.


이외 ‘2019 미국 IDEA 디자인’ 어워드 본상을 수상한바 있으며,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는 2019 우수디자인(GD) 6개 부문에서 수상하는 등 조경 디자인 우수성도 세계적으로 인정받았다.

   

힐스테이트 삼동역은 경기 광주시 삼동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는 단지로 판교역에서 신분당선으로 환승해 강남역까지도 6정거장 거리이다.  때문에 분당과 판교, 강남지역의 생활 인프라를 쉽게 이용할 수 있다. 또한 경기 광주시 내 역세권 아파트 가격 상승폭이 높아 역세권 프리미엄도 기대된다.


◆위례신사선 연장 및 서울-세종 고속도로 개통... 광역교통망 호재


힐스테이크 삼동역 위치도. [이미지=더밸류뉴스(현대건설 제공)]힐스테이트 삼동역은 광주시에 예고된 교통호재 수혜 아파트다. 위례중앙역에서 삼동역을 잇는 ‘위례신사선 연장선’이 2019년 7월 사전타당성조사가 들어갔다. 삼동역이 개통되면 위례신도시와 성남시 등으로 이동이 빨라진다. 


서울~세종고속도로(제2경부고속도로)도 2024년 개통을 앞두고 있다. 서울~세종고속도로는 총 128.1km 길이로 1단계 구리~안성(72.2km) 2단계 안성~세종(55.9km)구간이 순차적으로 개통된다.


힐스테이트 삼동역이 위치한 광주시는 1단계 구간에 속해 있으며 2022년 개통될 예정이다. 서울~세종고속도로가 개통되면 서울 및 수도권, 충청권 지역 등으로 이동이 용이해진다.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A노선 개통에 따른 간접적인 호재도 누릴 수 있다. GTX-A 노선은 파주 운정역에서 일산 킨텍스~서울역~삼성역~성남역~동탄역까지 83.3km를 연결하는 노선이다. 2018년 12월 착공에 들어간 이 노선은 경기 삼동역에서 인접한 성남역(예정)이 포함돼 있어 GTX-A를 이용 서울 도심권역 및 경기 북부지역으로 이동이 더욱 편리해 질 것이다. 


◆숲세권... 남측향 배치 및 판상형 구조 설계

  

힐스테이트 삼동역은 해발 333m 고불산이 인접해 쾌적한 주거환경을 갖췄다. 단지 내 일부 세대에서 고불산 조망이 가능하다. 미세먼지로 인해 공원이나 산이 인접한 ‘숲세권’ 아파트로 인정받고 있다.


또한 힐스테이트 삼동역은 선호도가 높은 전용 85㎡미만 중소형 평면으로 구성돼 있다. 남동향·정남향 등 남측향위주 단지 배치로 채광 및 통풍이 용이하다. 특히 전체세대 중 81%가 판상형 구조로 설계됐다. 중소형 평면까지도 침실1에 대형 드레스룸과 파우더룸이 조성되고, 주방 팬트리 공간(일부타입 적용)도 제공한다. 일부 세대는 3면 발코니가 적용돼 실사용 면적이 넓다. 


현대건설 분양 관계자는 “힐스테이트 삼동역은 광주시 삼동역세권개발지구에 위치해 향후 높은 미래가치를 기대해 봐도 좋은 곳이다”라며 “분당과 판교, 강남권역을 빠르고 쉽게 오갈 수 있어 이들 지역으로 출근하는 근로자들의 선호도가 높고, 광주시 역세권 주변 아파트 시세가 높게 오르고 있어 투자자들의 관심도 높을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lah0322@thevaleu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7-31 11:58:2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쌍용건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