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 최성연 기자]

삼성전자가 미국 전기차 제조사인 테슬라의 자율주행차에 사용되는 반도체를 위탁생산하기로 했다. 자율주행차에 사용되는 자율 주행 반도체 칩의 설계 및 개발은 테슬라가 맡고 텍사스 오스틴에 위치한 삼성전자 공장에서 이를 생산한다. 테슬라는 2020년까지 무인 자율주행택시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덧붙였다.


테슬라의 자율주행차에 앞으로 삼성전자에서 생산하는 반도체 칩이 탑재될 예정이다. [사진=테슬라]22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팰로앨토 본사에서 열린 `테슬라 자율주행차 투자자의 날` 행사에서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는 테슬라가 자체 기술로 자율주행 반도체를 개발하는 데 성공했다고 밝혔다. 그는 "지금까지 칩을 설계해본 적이 없는 테슬라가 세계 최고의 칩을 설계한다는 것을 상상하기 어려웠지만 실제로 이러한 일이 벌어졌고, 이 칩은 테슬라 차량에 장착된다"고 말했다.


테슬라는 지난 수년간 `완전자율주행(FSD) 컴퓨터`로 불리는 이 칩을 개발해오는데 열중했다. FSD는 자율주행 연산에 최적화된 전용 컴퓨터 칩이다. 그동안은 테슬라는 엔비디아에서 칩을 공급받아 왔지만 AMD와 애플 등에서 지속적으로 반도체 설계 전문가를 영입하는 등 FSD를 자체개발하기 위해 관련 기술 개발을 노력해왔다.


테슬라는 이미 올해 4월에 들어서 모델S·X과 모델3에 삼성전자가 생산한 칩을 탑재했다고 밝혔다.

업계에서는 삼성전자가 테슬라의 자율주행 반도체를 수주한 것은 큰 의미가 있다고 평가했다. 향후 폭발적인 성장이 예고되고 있는 자율주행 반도체 분야에서 대형 글로벌 기업인 테슬라에서 수주한 것을 통해 업계에서 한발 앞서나갈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는 설명이다. 위탁생산 실적과 경험을 쌓음을 통해 업계 내 인지도와 신뢰도를 구축하는 것은 상징적 의미를 있다.


csy@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19-04-25 15:27:1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핫 뉴스더보기
특집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